본문 바로가기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비가 올 때는 신나게 호키포키 댄스를!!



기분도 꿀꿀한데 비까지 오나젼 내려버리니 가 치밀어오르더군요.

원래 오늘 1교시에 조금 널널한 시험이 있어서 어제 천천히 공부하고 있다가,

혹시나 789교시 수업 확인을 해 보니 오늘 중간고사를 본다는 공지가...ㄷㄷㄷ

덕분에 날밤 예쁘게 까먹어주신 삔냥이었습니다.

뭐...하얗게 샜다고는 말 못해요;;
11시부터 12시까지 자고, 4시반부터 5시까지 자고, 학교 휴게실에서 7시부터 8시까지 잤으니;;

어쨌든 두 마리 토끼 모두 잡기는 잡았는데 완전 맘에 안든다는...ㅠㅠ

게다가 오늘 점심때 친구랑 밥을 먹고 오는데 우산이 다섯 번 정도 뒤집어지는..

굴욕의 하루였습니다~에효효....

두 번째 시험을 치고 집에 오는데 너무 기분이 안좋더군요.

요즘, 나사가 좀 많이 풀렸다고 생각은 했지만, 이정도로까지 풀렸을 줄은 몰랐어요.

조금, 제 자신에게 실망했다고나 할까요...

혼자 막 씩씩거리면서 집에 왔는데, 엄마가 없네요.

그러고보니 오늘 인도네샤에서 알던 아줌마들이랑 모임이 있다는 얘기를 얼핏 들은 듯도...

혼자 퉁퉁거리며 옷을 갈아입고 물을 마시며 한 숨 돌리니,

긴장 좀 풀렸다고 무한막강 낙천주의가 또 슬그머니 살아나지 뭡니까!!ㅋㅋ

에효, 못 본 시험 어쩌겠어요~

어떻게 공부해야 되는지 알았으니, 기말고사에 열심히 보면 되지요.

이번에 잘 못 본거, 까짓거 기말고사 만점 받아버리지요!!!하는 말도 안되는 어마어마한 생각...ㄷㄷㄷ

내가 공부하면서, 시험보면서 재미있었으면 일단은 만족해 버리자.

그런 생각에 기분이 조금씩, , ~

함께 업해보아요!!

정서는 전염된답니다~

신나는 호키포키 반주에 맞춰서 엉덩이를 쌜룩거려 보아요~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훌라 훌라~훌라 훌라~







DynO님~ 이 메일 잘 받았습니다!!!
선물을 수령하실 주소를 비밀댓글로 달아주세요!!!
자꾸 번거롭게 해 드려서 죄송..ㅠㅠ
요즘 삔냥이 좌뇌를 아틀란티스에 놓고 나왔어요;ㅁ;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가 출교자들의 농성을 바라보는 시각은...  (32) 2007.04.27
Too late.  (22) 2007.04.24
죄를 짓다.  (16) 2007.04.24
비가 올 때는 신나게 호키포키 댄스를!!  (24) 2007.04.20
이벤트 마감!!!!!  (37) 2007.04.18
200000힛 이벤트  (36) 2007.04.17
사랑이 담긴 편지를 보내드립니다♥  (36) 2007.04.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