삔냥이 상당히 좋아라 하는 브랜드 중 하나가 바로 GUESS다.

하지만 일단 낮은 가격대가 아니다 보니, 내 돈 주고 사기에는 아깝다.

그래서 집에 갈 때마다 한 두 벌씩 장만해 오거나, 엄마가 올 때 사 오는 것이 일종의 관례가 되었다.

몇 년 전 집에 갔을 때도 마찬가지였는데,

다만 문제는 그 때 내가 살이 피크로 올라 있을 때였다는 것.

(그 때는 살이 쪘다는 표현보다 부풀었다는 표현이 더 현상에 가까울 듯;;)

그리고 한국에 오자마자 타이어에 바람 빠지듯 약 7킬로그램이 줄어버리면서

그 때 사 왔던 청바지가 너무 커서 못 입는 사태가 발생했었다.
(지퍼를 잠궈도 입고 벗는 데 아무런 문제가 없었으니...ㅡ,.ㅡ)

그래서 수선집에 가져가서 허리를 줄이면서 단도 좀 줄여달라고 했는데,

수선집 아주머니께서 예쁜 롤업 진을 90년대 풍 청바지로 만들어버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롤업진이었는데...ㅠㅠ이게 뭐야!!!

몇 번 못 입은 비싼 청바지를...어흐흐흐흑...ㅠㅠ

동대문에서 눈 감고 집어 온 청바지 같다;;;



한참을 고민에 고민을 거듭하다가(일단 비싼 청바지니까), 손을 대고 말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 번 제대로 구제를 만들어보자는 생각에,

우선 락스를 뿌려 물을 빼고 칼로 열심히 찢어서 너덜거리게 만들었다.

내일 모레 울엄마가 와서 이 청바지를 보면 까무러칠지도...(돈이 얼만데!!!!)

사실, 거의 울면서 찢었다...;;;;
('으억, 그래도 게슨데'부---욱, '좋은 놈인데ㅠㅠ'부-욱, '이게 얼마짜린데ㅠ0ㅠ'쫘아악~)

한동안 그림 그리기가 귀찮아서 그냥 이대로 한참을 입고 다녔다.ㅎ

....겨울엔 무릎으로 바람이 솔~솔;;;춥더라;;;

그러다가 '개강 전에 그림 하나 그려야지'라는 생각에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완성본.

사실, 이 그림의 모티브가 되는 그림이 있는데, 너무 안닮아서 차마 못 보여주겠다.

원래 똑같이 그리려다가, 만사가 귀찮아지는 바람에 붓부터 들었다;;;

원 그림은 브리트니 비스무레하게 생긴 여잔데,

아무런 계획 없이 붓 가는 대로 그림을 그리다 보니, 정신을 차렸을 땐 웬 셰어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완전 말상OTZ

아직 무언가 8% 부족한 느낌인데, 그게 뭔지 열심히 찾고 있는 중이다.

그러니, 아직 완성은 아닌건가?

개강하면서 좀 입어주려니까 갑자기 기온 영하로 떨어지고, 눈님 내려주시고 타이밍이 아트네~;;

비싼 청바지 구제한건지 구제불능 만들어놓은 건지 감은 잘 안잡히는데,

일단 튀니까 좋다.ㅎ








사실은 이로츠님 청바지를 백년 전에 완성해서 전달하고 포스팅을 하려고 했는데,

갑자기 바빠진 이로츠님과 연락이 잘 되지 않아 계속 포스팅을 못하고 있었다.

내일 청바지를 부치고, 받았다는 연락이 오면 그 때 양해를 얻어 포스팅을...

내 청바지는 내꺼라는 생각에 좀 멋대로 그린데다가 약간의 스트레스 해소용이라 장난을 좀 쳤는데,

이로츠님 청바지는...꽤 맘에 든다.ㅎㅎ

잘 어울리셔야 할텐데...ㅎㅎ
Posted by ☆에스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gomguru.tistory.com BlogIcon 비탈길 2007.03.08 23: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수선집 아주머니 센스가 참... 그래도 저렇게 그려놓고 찢고 해 놓고 보니깐 게스 안부러운 거 같은데요.^^

  2. Favicon of http://software.tistory.com BlogIcon 별바람 2007.03.08 23: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아아아아! 청바지의 화려한 변신! 멋져요오오오!

  3. Favicon of http://moon5526.tistory.com BlogIcon 신짱 2007.03.08 23: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저런 것이 잘 안어울려서 ㅜㅜ;

  4. Favicon of http://kamodays.tistory.com BlogIcon KAMO 2007.03.09 0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리폼 잘 하시네요 .ㅎㅎ

    손재주가 부럽습니다~

  5. Favicon of http://www.rainydoll.com/ BlogIcon rainydoll 2007.03.09 00: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바지 멋지네요. 청바지 잘 어울리는 여자가 진짜 멋진 여자래요. :)

  6. Favicon of http://nabilove.net BlogIcon 나비 2007.03.09 07: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이런거 하는 사람 진짜 신기하던데..오오오

  7. Favicon of http://blog.naver.com/taiot BlogIcon 박동수 2007.03.09 08: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 비사가 숨어있었군 ㅋㅋㅋ
    글애도 괜찮은거 같애 첨보담 ^^

  8. Favicon of http://toice.net BlogIcon toice 2007.03.09 09: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수선하다 피본적 한두번이 아닙니다-_-;
    저렇게 하는건 싼 청바지로 해도 마찬가지로 멋진데 좀 아까우셨겠어요^^;

  9. Favicon of http://elais.tistory.com BlogIcon elyu 2007.03.09 1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아~삔냥 멋져요^.^멋진 패션 감각~!그때 가방도 참 예뻤는데:D
    나중에 내 가방도 제물로 갖다바칠 테니 잘 부탁해요(..)

  10. Favicon of http://puremoa.net/blog BlogIcon puremoa 2007.03.09 13: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랜만의 작품이로군요!ㅋ

  11. Favicon of http://vluu.tistory.com BlogIcon 산마루 2007.03.09 13: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림 정말 잘 그리시는군요?
    멋집니다.! 짝짝짝~!!!(청바지 찢는 소리??)

  12. Favicon of http://impress.pe.kr BlogIcon 정호씨ㅡ_-)b 2007.03.09 21: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욱부욱 장면에서 왠지 상상이 가요;;;;ㅋㅋㅋㅋ

  13. Favicon of http://leekyungim.com/ BlogIcon nodazy 2007.03.14 23: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그 부욱부욱장면,ㅋㅋㅋㅋㅋㅋ 죄송하지만 읽으면서 좀 웃엇어요,ㅋㅋㅋㅋㅋㅋ

  14. 2007.07.25 11: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