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금요일 밤, 약 12시 정도 되었을려나? 느닷없이 걸려 온 린이의 전화를 의아해하며 받았을 때, 수화기 건너에서 들려온 것은 눈물로 범벅된 듬양의 목소리.
"빈아, 나 넘어졌어."
이 무슨 자다가 봉창 두드리는 소리란 말인가! 어쨌든 지금 린이의 집에 피신 중이라는 말에 일단 집에 있던 트라스트 젤과 파스, 얼음을 챙겨들고 부리나케 달려갔다. 우리 듬양, 술도 한 잔 해 주시고, 비 오는데 린이가 산 중고 TV를 받아 둘이서 끙끙거리고 집까지 들고 오다가, 린이의 집 앞에서 발이 미끄러져 접질렀단다. 발등이 퉁퉁 부었다. 어이코, 우리 아가씨. 이를 어쩜 좋아!! 뭐, 뜻하지 않게 여자들만의 울렁울렁 slumber party가 되어버렸지만, 그냥 내리 잤다.

#2
듬양을 데리고 병원에 갔다. 수중에 7천원 밖에 없다는 듬양의 말에 지갑 속에 있던 4만원을 듬양 지갑에 넣어주었다. 듬양의 발은 어제보다 더 부은 듯했다. 병원에 갔더니, 인대가 늘어났다며 최소 1주일 동안 기브스를 해야 한단다. 1주일 동안 학교 안나오겠다는 듬양의 앙탈. 뭐, 할 수 없는건가? 다행히 듬양 선배 중에 차를 가진 선배가 있어서 그 분에게 듬양 집까지 데려다달라고 부탁을 했다. 그래도 마음이 안 놓인다. 안그래도 언니도 외국 가 버리고 혼자서 쓸쓸할텐데, 이 아가씨를 우짜면 좋노.

어쨌든 듬양을 집에 보내고 린이를 데리고 우리 집에 와서 밥을 먹였다. 린이 집들이 날인데, 아침부터 뭔가 상당히 부산스럽다. 밥을 먹고 약간 감기 기운이 있는 것 같다는 린이의 말에 집에 있던 감기약을 먹여서 돌려보내고 잠들어버렸다. 일어나니 오후 5시. 집들이가 6시에 시작인데, 샤워하고 뭐하고 하려면 늦어버리겠는걸. 듬양에게 있는 돈을 전부 쥐어보낸 덕에 현금이 없어서 집들이 선물을 사 갈 수도 없었다. 그냥 잡채를 싸 가는 걸로 떼우기로 했다. 조금 미안한 걸.

#3
정말 미안해요.
온갖 추한 모습은 다 보여버렸는걸요.
your lonely back triggered my emotional burst.
아직 철부지 어린애라서 그런가봐요.
오랜만에 술을 너무 많이 마셨어.




주말까지 마쳐야 할 일들.

'디자인과 인간심리' 독후감 쓰기
소비자심리 노트정리
조형론 발표 주제 잡기
패션정보 및 상품기획 노트정리
심층심리 노트정리


중 하나도 안했다는거..ㅠㅠ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제....그만 둘까 합니다.  (40) 2007.04.01
오랜만에 바톤 받았습니다! 지인문답 from_Yusio  (29) 2007.03.29
그래도 강사랍니다;;  (43) 2007.03.27
주말인데 왜이렇게 바빠?  (27) 2007.03.25
허니와 클로버-야마다의 고백 편  (27) 2007.03.22
  (30) 2007.03.22
그녀의 짝사랑  (20) 2007.03.21
Posted by ☆에스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kamodays.tistory.com BlogIcon KAMO 2007.03.25 15: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포트가 많네요...;;

    힘내세요..;;

  2. Favicon of http://puremoa.net/blog BlogIcon puremoa 2007.03.25 15: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술 드셔요?
    뽕 같은 역할? ㅋㅋㅋ

  3. Favicon of http://www.rainydoll.com BlogIcon rainydoll 2007.03.25 17: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쁜 주말을 보내고 계시겠네요. 저는 간만에 푹 쉴 수 있는 주말을 맞이하여 오후까지 늦잠을 잤습니다. ^^;

  4. Favicon of http://skygum.tistory.com BlogIcon 백마탄환자™ 2007.03.25 17: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뽕만으로는 안 되는 겁니까!?!@!?@#!@(##*%ㅑㄷ뢰ㅗ어리ㅏㅁ농라ㅗ

  5. Favicon of http://miriam.tistory.com BlogIcon miriam 2007.03.25 19: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학기가 시작된지 한달이 지났는데 숙제가 아직도 없습니다 ^______^

  6. Favicon of http://www.daegul.com BlogIcon 데굴대굴 2007.03.25 21: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그런 사건이 발생할까봐 제 가방에는 언제나 약이 있습니다.
    갖고다니는 약통에 진통제, 두통약, 소화제, 지혈제, 소독약, 파스(겔타입), 종합비타민 등등.... 현재 추가할 약품으로 지지대와 압박 붕대가 남아있습니다 (지지대와 압박붕대는 워낙 비싼것들고 쓰는 법을 따로 배워야... -_-a)

    #2. 병원에 갈때는 지름신님께서 하사하신 신용카드 장군을 대동하는게 좋습니다.

    #3. 글만 보이는데요. 모습!을 보여주세요. 냐하하하하~~~

    소비자심리 -> 왠지 총이 기억남. 음음.. 왜일까???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3.25 21:53  댓글주소  수정/삭제

      #1. 여자들의 핸드백은 작답니다^^;;

      #2. 아직 학생이라 신용카드는 좀...ㅋ

      #3. 모습!을 보이면 사회에서 매장을...ㄷㄷㄷ

  7. Favicon of http://blog.naver.com/taiot BlogIcon 박동수 2007.03.25 2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술 마셨니?

  8. Favicon of http://software.tistory.com/ BlogIcon 별바람 2007.03.25 22: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뛰어난 미모에..친구를 생각하는 착한 마음씨까지..
    역시 삔냥님의 매력에 흠뻑 빠지지 않을수 없습니다♡
    삔냥님께 선행상이라도 드리고 싶어집니다!!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3.25 22:47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그런 상황이었다면 그 친구들도 같은 결정을 내렸을 것이기에,
      별로 칭찬받을만한 일은 아니에요~ㅋ
      that's what friends are for~

  9. Favicon of http://gomguru.tistory.com BlogIcon 비탈길 2007.03.26 13: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폿 많으시네요..-ㅁ-;; 힘내세요~ ㅋ 저는 많지도 않은데 왜이렇게 치이나 모르겠습니다.

  10. Favicon of http://johnjung.pe.kr BlogIcon john 2007.03.26 14: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포트가,,,아주,...많으시네요 ^ ^

  11. Favicon of http://timehappy.net/tt/ BlogIcon Happy 2007.03.26 20: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삔냥님은 언제나 바쁘시네요 후후..'ㅁ'/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3.26 21:22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번 주 거의 피크인 듯 합니다;;
      오늘까지 마쳐야 할 과제 하나에,
      목요일 1교시까지 마쳐야 할 과제 하나,
      금요일 1교시까지 과제가 또 하나,
      내일은 다리 다친 친구 병문안 가야 하구요.
      모레는 고등학교 동창의 학교 방문 및 수업 개강파티,
      목요일은 과외와 함께 과 개강파티가 있군요;;
      게다가 금요일은 밤 9시까지 수업...orz

  12. Favicon of http://www.deok.co.kr BlogIcon 덕이 2007.03.26 22: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리 빡시다고 해도 여유를 가시고 쉬엄쉬엄해요.
    마음을 차분히 하다보면 곧 해가 뜰거에요.
    그 해가 어찌나 눈 부시던지...아! 힘내라고 한다는 것이 나도 참ㅡㅡ;
    암튼 파이팅! 하세욧!ㅋ

  13. 듬쓰 2007.03.28 2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빈아 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