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째서 날 놓아주지 않는거니.
왜 다시 연락한거야.
잘 지내나 궁금해서 연락해 봤다고
어떻게 그렇게 아무렇지 않게 던지듯 말할 수 있는거니.
모르겠니.
나의 안부는 더 이상 너와 상관 없는 일이란걸.

나는 네가 밉다.
목숨 바쳐 뜨거운 사랑 하게 해 줄 것처럼 말 해 놓고
사랑이라는 단어를 차갑게 부정해 버리는 네가
나의 존재가 널 행복하게 해 준다고 말 해 놓고
나의 생활, 버릇, 생각을 단호하게 틀렸다고 단정하는 네가
사귀기 전과 후의 행동이 180도 변해 버리는 네가
나를 너의 소유물인 양 아무렇게나 막 사용하는 네가
너무 밉다.

그런 널 마음 편하게 미워하고 싶다.
가능하면 잊고 싶고,
그게 안 되기에 널 미워하고 싶다.
세상에서 제일 나쁜 자식이었다고
천하의 몹쓸 놈이었다고
아무렇지 않게 내 기억의 쓰레기장에 던져넣고 싶지만,
그럴 때마다 어떻게 알고는 나를 찾아와
내 기억을 헤집어놓고 가 버리는 너.

예전엔 왜 그러지 않았니.
그럴 수 있었을 때
조금 더 다정한 말투로
조금 더 살갑게 대해주지 않았니.
그래놓고 내가 떠나면 왜 그제서야
다시 나를 찾아와 나와의 시간이 행복했었다고 얘기하는거야.
두 번이나.

나는 너를 모르겠다.
미련이 남은 건지
내가 쉬워보이는 건지
아니면 그냥 친구처럼 생각하는건지.
그렇게 심한 욕을 퍼붓고
악다구니를 교환하며
그렇게 추잡하게 끝났잖아.
더러운 걸 알았으면 피해 가야지 왜 자꾸 기웃거리는거야.

그만 하자.
사람을 미워하고 싶지 않아.
그냥 멀고 먼 옛날, 그렇게 아픈 사람이 있었다고만 기억했으면 좋겠다.
아스라한 기억의 저편에 묻어버리고
상처난 가슴에 약 바르고 훌훌 털고 잊었으면 좋겠다.

도와줘.
잔인하게 억지로 쓰레기더미 헤집지 말고
자연스럽게 놔 달란 말이다.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비오는 아침, 나와 내가.  (14) 2007.04.13
연애문답  (21) 2007.04.11
듬양의 생일+돌벤치 나들이  (31) 2007.04.08
잔인한 너  (13) 2007.04.07
ABC문답  (26) 2007.04.06
으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  (28) 2007.04.05
과제 도중 딴짓 하기  (20) 2007.04.05
Posted by ☆에스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oftware.tistory.com/ BlogIcon 별바람 2007.04.07 23: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슨일이 있으셨던 모양이네요..딱히 제가 삔냥님께 뭐라 할말은 없지만..기분좋게 생각하시라는 말밖에는 드릴말이 없네요..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4.08 17:40  댓글주소  수정/삭제

      걱정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만, 기분좋게 생각할 수는 없는 문제네요^^
      다만 큰 의미를 부여하지 않으려고 노력중입니다.

  2. Favicon of http://elais.tistory.com BlogIcon elyu 2007.04.08 01: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간이 약이 될거에요..^^

  3. Favicon of http://impress.pe.kr BlogIcon 정호씨ㅡ_-)b 2007.04.08 14: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elyu님 말대로 시간이 약이더라구요
    화이팅!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4.08 17:41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런데 슬프게도 시간이 지나 치유가 되려고 하면
      그녀석이 짠 하고 나타나 상처난 곳을 벅벅 긁어 염증을 만들어놓고
      사라져버립니다..ㅠㅠ

  4. Favicon of http://blog.naver.com/taiot BlogIcon 동수 2007.04.08 14: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인줄 알고 깜짝 놀랬잔야; 그런 놈은 신경끄셈.

  5. Favicon of http://skygum.tistory.com BlogIcon 백마탄환자™ 2007.04.08 15: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기 스스로 미련이 남아 남도 미련이 남았는지 안 남았는지 떠보는 인간들.
    밉죠.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4.08 17:45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녀석의 행태는 내가 미련이 남았는지를 떠 보려고 하는 쪽보다는
      나에게 반드시 미련이 남아있을 거라고 확신하는 것 같아요.
      어째서일까요ㅡ_ㅡ
      저는 온갖 지랄을 다 떨었는데 말이지요ㅡ_ㅡ

    • Favicon of http://skygum.tistory.com BlogIcon 백마탄환자™ 2007.04.08 17: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내가 그러니 너도 그럴거다...라는 아메바형 사고방식에서 오는 오류죠. -_-.
      그냥 번호 차단 해두세요.

  6. Favicon of http://toice.net BlogIcon toice 2007.04.09 10: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를 포함해서 남자들 원래 그래요, 미련이 많아서.
    만나는 동안 50% 의 사랑을 하고 헤어진 후의 50% 사랑을 한다잖아요.
    다시 만날게 아니라면 차갑게, 냉정하게 해주는게 결과적으론 굉장히 좋은 것 같아요. 그만큼 힘들어도 그래야 빨리 미련을 버리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