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악재가 겹치네, 아주 그냥.

조금 전 있었던 일에 너무나 어이 없고 화가 나서 이 글을 씁니다.
오늘, 친구를 만나고 집에 들어오는 길이었습니다.
괜찮은 과외 자리가 들어와 기분 좋게 고대 역을 지나 집으로 들어왔지요.
저는 지금 다세대 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아무런 생각 없이 1층 현관에서 비밀번호를 누르고 문을 열고 올라 오는데요,
제가 들어온 후 몇 초 뒤에 또 사람이 들어오더라구요.
처음에는 아무 생각 없이 2~3층에 사는 사람이겠거니 했어요.
그런데 인상착의도 처음 보는 사람이고, 저랑 눈이 마주치니까 흠칫 놀라는게 이상해서
빠른 걸음으로 뛰듯이 4층에 있는 집까지 올라왔어요.
그런데 이 남자도 4층까지 올라오는 거에요.
너무 놀라서 번호도 제대로 못누르고 버벅거리고 있는데,
이 사람이 내 뒤에 와서는 치마 밑으로 손을 넣어서 만지고는 유유자적하게 내려가는게 아니겠어요.
너무너무 놀라서 2초간 멍하게 서있다가 성격상 욕을 퍼부었습니다.(이 부분은 상상에;;;)
그랬더니 그 자식, 간도 크게 다시 뛰어 올라오더군요.
잽싸게 문을 열고 집 안에 들어오긴 했는데,
지금 진짜 기분 엿같습니다.
지금은 집에 할머니도 계시고, 사촌 동생도 있지만,
혼자 살고 있었다면 집까지 따라 들어왔을 수도 있겠다고 생각하니 아찔하네요.
지난 해부터 부쩍 이런 악재가 날 따라다니는 기분이 드는건...ㅡ_ㅡ
굿을 한번 해야 할까봅니다.
내가 오늘 부츠 안신고 구두만 신었어도 그 자식 두 쪽에 구두굽을 박아주었을텐데요.
정말 심각하게 전기충격기를 하나 장만할까 생각 중입니다.
일단 내일은 밖에 나갈 때 남자친구의 에스코트를 받기로 했지만,
이거 원, 불안해서 살겠습니까.
그렇게 뺑소니를 쳐 버리니 어떻게 잡아다가 경찰서에 끌고 갈 수도 없고.
사람 없는 데서 그런 짓을 하니까 증거도 없고말이지요.
차라리 지하철 같은 데라면 소리라도 지르고 뺨짝이라도 쎄릴 수 있을텐데요.
아아...정말 열받습니다.
열받아 돌아가시겠습니다!!!!!!!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70114  (9) 2007.01.14
Young Tigers OB 신년 총회  (17) 2007.01.14
Book List  (26) 2007.01.13
악재가 겹치네, 아주 그냥.  (30) 2007.01.12
이기주의자의 사랑이다.  (10) 2007.01.11
빙판길ㅠㅠ  (20) 2007.01.10
겨울, 몽상, 에고이스트  (2) 2007.01.09
  • Favicon of http://think.yrots.com/ BlogIcon 이로츠 2007.01.12 17:36

    어런 미친녀석이!!! 있군요 -_-...
    아 기분 많이 드러우실듯;;

  • Favicon of http://gomguru.tistory.com BlogIcon 비탈길 2007.01.12 17:48

    뭐 저런 것이 다 있냐.. 하는 생각이 절로 드네요. 서울에 가 있는 제 동생까지 걱정되요ㅠ

  • Favicon of http://www.happyin.net/ BlogIcon 편리 2007.01.12 18:05

    그런 일이 있군요.. 제가 살던 곳 주변에서도 이전에 창문을 통해 여학생이 사는 곳에
    남자가 들어와서 난리가 났던 적이 있습니다. 충격으로 그 학생은 입원까지 했던 걸로 아는데..
    조심하셔야 겠네요. 갈수록 세상이 무서워지는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12 18:11

      그런 충격은 상당히 오래 갑니다.
      특히 상대적으로 힘이 약한 여자들 같은 경우에는요...
      저도 집에 도둑 들고 나서 한 서너 달 동안 잠 못 자서 고생했어요.

  • Favicon of http://skygum.tistory.com BlogIcon 백마탄환자™ 2007.01.12 18:28

    인상착의를 기억해두셨죠?
    몽타주 그려서 경찰에 신고하세요.
    이런 이런 사람이 내가 사는 지역에서 이런 짓을 하더라라고..

    우리나라 경찰들, 뉴스에 나는 건 죄다 못하는 이야기들 뿐이지만
    실상 대단합니다. -_-;;
    잘 잡아요~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12 18:34

      ㅎㅎ~도둑은 못잡더군요~
      그리고 목격자 기억은 썩 정확하지 않아서요~
      사진을 찍지 않는 이상....ㅡ_ㅡ
      남자친구가 해결하는 쪽이 더 빠르고 정확할 거라는;;;

  • Favicon of http://basher.pe.kr BlogIcon 루미넌스 2007.01.12 18:46

    백마탄환자님말씀대로.. 일단 경찰에, 집 주변을 배회하는 성희롱범죄자가 있다고만이라도 신고해 두시면 순찰이 강화된답니다^^ 또다른 피해자를 줄일수 있을거고 그러다 잡을수도 있겠죠..
    많이 놀라셨겠습니다요..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12 18:49

      공권력에 대한 신뢰가 현저히 저하되어 있기 때문에;;
      그런데 웃긴건 우리 집에서 파출소까지 뛰어서 1분이라는 것
      그리고 집 앞에 있는 정자에는 맨날 경찰 아저씨들이 쉰다는 것.
      그럼에도 위의 범행을 감행했다면 그만큼 간댕이가 배 박으로...
      들러주셔서 감사합니다.
      파비콘 멋져요ㅡ_ㅡ)乃

  • Favicon of http://chaekit.com/wany/ BlogIcon 와니 2007.01.12 20:10

    별 일이 다 있네요;;
    큰일날뻔 했습니다.
    조심하셔야겠네요..,

  • Favicon of http://www.baboondal.net BlogIcon www.바보온달.net 2007.01.12 20:46

    남지친구를 보디가드로 등용하셔야할듯싶내요..
    아침 저녁으로 남자친구분을....

  • Favicon of http://www.deok.co.kr BlogIcon 덕이 2007.01.12 22:51

    어처구니가 없군요.
    누군지 참 한심하고 병신같은 놈이란 생각이 절로 드네요.
    그렇게 할 짓이 없나? 날도 추울텐데 머저리군요.
    그래도 몸은 무사하시니 참 다행이네요.
    그러려니하고 그냥 잊어버리세요.
    좋지못한 기억은 자꾸 생각해봤자 스트레스만 쌓입니다.
    전기충격기나 충격봉같은 거 한번 알아보시구요.
    앞으로는 그런일이 없었으면 좋겠군요.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12 23:34

      조금 진정된 뒤에 생각해보니까 겁이 많은 초짜인 듯;;
      어쨌든 아는 선배에게 낭신을 예쁘게 어루만지는 방법을 들었습니다.
      또 절 찾아오면 어루만져 줄려구요. 아프게ㅡ_ㅡ
      그리고 알아봤더니, 호신용품이 생각보다 별 효용이 없다고 하네요.
      그냥 호루라기나 하나 사야겠습니다

  • Favicon of http://neutrino37.egloos.com BlogIcon 무한검제 2007.01.12 23:16

    정말 기분 나쁘겠네요... 혼자다니기 겁나실듯..
    사진기라도 가지고 다녀서 찍었다면 좋았을텐데요..

    남자는 늑대이니
    언제든지 거리를 두고 조심하는 방법뿐이겠죠..==;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12 23:35

      ㅎㅎ남자를 늑대에 비유하지 말라는 말을 무한검제님 블로그에서 본 것 같은데요~ㅋ
      액땜이라고 생각하렵니다~~~

  • Favicon of http://toice.net BlogIcon toice 2007.01.13 00:00

    아니 뭐 그런 믿힌히발색희가 다 있어요. 범죈데, 아아 붙들어서 경찰서 데려갔어야 되는건데 으으

  •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2007.01.13 01:26

    헉!!! 저런 씨받이같은 10cm가 있나..!!!
    정말 어우...대체 저런
    시베리아 벌판에서 얼어죽을 십장생들은
    어떻게 해야 사라질까요...토닥토닥.
    놀란 가슴 얼렁 진정시키시길 바랍니다..
    아 정말 저런 개나리를 봤나..
    저런 쌍화차같은 존재는 빨리 사라져야 할 텐데 말이죠..아우..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13 08:18

      몇 달만 개기면 이사할테니, 그 때는 좀 더 사람이 많이 다니는 길 쪽으로 이사를 가야지요...
      정말...이런 일이 생기면 결혼하고 싶...쿨럭;;;;
      결혼은 그런 용도가 아니지요?ㅎㅎ

    • Favicon of http://basher.pe.kr/ BlogIcon 루미넌스 2007.01.13 10:00

      십센치.. 압권..ㅡ_ㅡb

  • Favicon of http://badnom.com BlogIcon w0rm9 2007.01.13 15:15

    헉..저런..미친..사발면 같은 놈이 있나..

    이제부터 모조건반사를 연습하네요.
    뭔가 낌새가 있으면 2초간 멍하게 있지말고 무조건 발길질 하는 연습.

  • Favicon of http://www.storyblue.com BlogIcon nnin 2007.01.13 17:02

    바로 욕하거나 싸웠으면 더 큰일 날 뻔 했구나.
    관리인 아저씨한테 이야기해서 비밀 번호 바꾸고...
    의심스러운 사람이 있다 싶으면 다른 사람에게 전화를 걸고, 집에 누구 있는 것 처럼. "아빠, 저 지금 집에 들어 가요~ 문 열어 주세요" 하고..
    일단 주변에 사람이 전혀 없을 경우, 범행 이후의 자극은 위험하겠구나.
    호신용 도구는 조심해서 사용. 빼앗기면 오히려 해가 될 수 있잖아.
    일찍 다녀--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13 22:27

      비밀번호 바꾸는건 일단 좀 힘들구요, 주인할아버지가 공지문을 구석탱이에다가 처박아놔서 저도 처음에 어딨는줄 몰랐어요.
      오늘은 일단 아는 선배가 바래다줘서 집까지 왔는데, 앞으로가 걱정이네요ㅠㅠ
      울버린이었으면 좋겠어요ㅠㅠ
      원할 때마다 손등에서 튀어나오는....
      아니면 베가 정도라도...;;

  • Favicon of http://moon5526.tistory.com BlogIcon 신짱 2007.01.16 12:15

    저거 저거 손모가지를 잘라버려야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