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아주 그냥 세상을 통째로 쓸어내리시지~?




나/는/하/늘/에/서/내/리/는/비/가/진/짜/정/말/싫/다.



하루 종일 멍한 기분.

여행 날짜는 다가오는데 아무런 계획도 없고

여행사에서는 계속 딴소리 해대고

내일은 계절학기 기말고사.

책을 읽어도 무슨 말인지 모르겠고

ppt는 더더욱 무슨 말인지 모르겠고

졸음은 밀려 오는데 과외는 가야 하고.

과외 가면 또 과외둥이님이 생글거리면서 공부 안하실 거고.

다음 달에 여행 가려면 이번 달까지 하고 과외를 끊을 거고.

만사가 귀찮다.

비는 또 왜이리도 많이 내리는지.

밖에 한 번 나가면 온 몸이 땀에 비에 마구 끈적거려 짜증지수 180% 상승.

인도네샤에서는 이토록이나 비를 싫어하진 않았는데.

한국에선 일단 걸어다니니까ㅡ_ㅡ

그냥 컨디션 정말 안좋다.



장마 다 지나간 줄 알고 장화도 안샀는데,

오늘 비 오는 꼬라지 보니까 이제 시작일 듯.

갓뎀.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친구라는 것.  (14) 2007.08.03
즐거운 날  (52) 2007.07.29
공학계산기  (54) 2007.07.24
아주 그냥 세상을 통째로 쓸어내리시지~?  (50) 2007.07.19
힘들고 지친 당신에게.  (25) 2007.07.14
게이지문답  (28) 2007.07.12
어지간히 놀았나보다.  (22) 2007.0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