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청소했는데....또 어질러버렸다...;;;


삔냥 미쳤습니다!!!!!0_0!!!!

어쩌자고 이런 어마어마한 짓거리를 시작했을까요...ㅠㅠ


원래 오늘은 할 일도 없고, 약속도 없고 느긋하니 커피 한 잔 하면서 을 읽으려고 했어요.

요리를 하자니 재료가 없고, 그렇다고 사러 나가기도 귀찮고...

그랬는데 갑자기 우리 집 침대가 어마어마하게 거슬리는 겁니다!!!

저는 혼자 사는 주제에 더블 침대를 씁니다.(공주라니까요ㅡ_ㅡ)

겨울이고 해서 침대보 대신 따숩고 보들보들한 보라색 담요(?)를 깔아놨는데요,

베개가 흰색, 초록색, 노랑색 막 이래요;;(이불도 노란색입니다;;)

갑자기 그게 왜그리 거슬리는 걸까요ㅡ_ㅡ

'아무래도 안되겠어! 뭐라도 조치를 취해야지!'라고 생각했는데 갑자기 십자수가 떠올랐어요.

정말 충동적으로 '보라색이랑 어울리는 십자수를 해서 보라색 천을 덧대서 베개 해야지'라는 생각을...

그리고...정말 시작해버렸습니다;ㅁ;아이고~


삔냥이 십자수를 배운건 고등학교 1학년 때였어요.

아직까지 나의 베스트로 남아있는 냐묵양이 십자수를 참 좋아했거든요.

옆에서 하는거 지켜보다가 나도 한 두 바늘 해 보게 되고, 그러다가 냐묵양에게 본격적으로 배웠습니다.

(ㅡ_ㅡ뭐..;;십자수 배우기는 5분이면 끝납니다만;;)

고1,2학년때 피크였지요;;

처음에는 40*40정도의 작은 도안으로 시작해서, 점점 큰 녀석으로 넓혀갔어요;;

고2때 남자친구 선물 준다고 꽤 큰 녀석을 약 1주일 여 만에 만든게 기록이로군요;;

새벽 6시에 일어나서 저녁 6시까지 밥 먹고 화장실 가는 것 빼고는 십자수만 들여다보고..;;

(노가다에요, 노가다ㅡ_ㅡ)

그랬더니 시력이 1.5에서 0.7로 확! 떨어지더라구요;;;

그 이후로 한동안 십자수에 손을 안대다가

또 대학와서 남자친구 선물 준다고 또 한창 붙들고 있었더랬지요~

십자수 이녀석, 꽤나 힘든 노가다입니다;;

뭐..손이 빠른 사람들은 어떨지 모르지만, 그래도 시간 투자에 비해서 진도 참 안나가고요,

몇 시간 앉아서 하고 나면 눈이 빠질 것 같고, 목과 허리에 통증이ㅜ_ㅜ

그래서 다시는 안하겠다고 마음먹었는데;;;

도저히 유혹을 뿌리칠 수가 없어서.....ㅠㅠ

그러고보니 저를 위한 십자수는 처음이네요.

항상 다른 사람을 위해서 십자수를 했었어요.

힘들어도 이걸 만들어서 줬을 때 그 사람의 기쁜 표정을 상상하면 이상하게 하나도 안힘들더라구요ㅎㅎ

ㅡ_ㅡ항상 남 퍼다주기 바쁜 삔냥입니다~ㅎㅎ

(실속이 없어요~)

모르겠어요, 어쩌면 또 만들고 나서 생각나는 사람 있으면 그 사람 덥석 안겨줄지도~ㅎㅎ

아아;ㅁ;3월에 엄마가 올텐데, 그 전에는 끝내야할텐데요...

엄마가 공부 말고 딴짓 하는거 겁나 싫어하거든요ㅋ


어쨌든, 창작은 즐거운 행위임이 분명합니다요!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콜릿 관련 문답_음식릴레이 정도려나??  (20) 2007.01.31
낭만해적단-아름다운 이별은 없다  (8) 2007.01.30
엄마의 선물  (29) 2007.01.29
십자수에 다시 손대다  (28) 2007.01.28
밥, 엄마.  (18) 2007.01.27
천사가 되어보고 싶었어  (16) 2007.01.26
shoeholic  (21) 2007.01.26
Posted by ☆에스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kygum.tistory.com BlogIcon 백마탄환자™ 2007.01.28 23: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_- 방금전에 왔다가 잊어버리고 간 게 있어서 다시 왔더니
    새로운 포스트가;;

    이거 삔냥님 선물.. 휴대폰에 배경으로 깔아주도 사용하세요.
    http://cfs1.tistory.com/upload_control/download.blog?fhandle=YmxvZzg2NEBmczEudGlzdG9yeS5jb206L2F0dGFjaC8xLzE0Ni5qcGc=

  2. Favicon of http://moon5526.tistory.com BlogIcon 신짱 2007.01.28 23: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굉장히 가정적이십니다........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29 00:18  댓글주소  수정/삭제

      생긴거랑 따로 놀지요~ㅎㅎ
      중학교때까지 가장 존경하는 사람은 신사임당이었습니다;;;
      뭐...나중에 결혼하면 남편이랑 애들 아침밥은 꼭 내손으로!라는 생각은 변치 않았네요~;;

  3. Favicon of http://think.yrots.com BlogIcon 이로츠 2007.01.29 01: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멋진거 많이 하시는군요 _

  4. Favicon of http://www.ohyung.net BlogIcon Ohyung 2007.01.29 07: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저 가정적인 분위기의 노가다를...
    저는 12시부터 지금까지 코딩의 노가다를 했습니다 ㅎㅎ

    예전에 십자수 열쇠고리 하나 만드는데 하루 걸린뒤로 쥐쥐 쳤습니다.
    코바늘은 어느정도 했었는데;;;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29 08:29  댓글주소  수정/삭제

      으엇;;;코...코딩~
      저도 예전에 알바로 spss 코딩 노가다를 했었지요ㅡ_ㅡ
      한 두 달 하고 힘들어서 관뒀습니다;;;

      ㅎㅎ저는 다른건 다 해도 뜨개질은 못해요~왜그럴까요?

  5. Favicon of http://www.hansfamily.co.kr/sayme/jc BlogIcon 마래바 2007.01.29 08: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거 대단한 인내력과 끈기 필요하던데요.
    주변에 한다고 시작만 해놓고 끝을 못보는 사람들을 많이 봐와서..
    다 만드시면 한번 블로그에 올려 주세요 ^^

    • Favicon of http://merrysunshine.net BlogIcon ☆삔냥★ 2007.01.29 08:30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 천의 정체도, 예전에 시작했던 것 실 다 풀고 다시 하는 겁니다~ㅎㅎ
      ㅡ_ㅡ저는 하다가 던져놓으면 엄마가 했어요;;;
      해주면서 "너 십자수 다시는 하지마!!!";;;

  6. Favicon of http://seisis.tistory.com BlogIcon 세이시스 2007.01.29 08: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신을 위한 십자수라...

    뭔가 굉장히 낭만적으로 들리네요.^^
    저도 고등학교 때 십자수 한번 배워보려구 친구에게 물어봤다가 1분만에 두 손 들어버렸어요. ㅠㅠ

  7. Favicon of http://think.yrots.com BlogIcon 이로츠 2007.01.29 08: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가다는 제전문이죠 ㅎㅎㅎ

  8. Favicon of http://lymei.net BlogIcon 메이아이 2007.01.29 1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십자수... 정말 할 작정이 아니면 중간에 포기하는 그것이군요.
    동생이 얌전~히 하고 있는 것 보면 신기해요.

  9. Favicon of http://timehappy.net/tt/ BlogIcon Happy 2007.01.29 13: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십자수는...상당한노가다...

    게임보다도 더욱더 .. ㅠㅠ...

  10.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2007.01.29 21: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역시 삔냥님의 손재주란...참...

  11. Favicon of http://gomguru.tistory.com BlogIcon 비탈길 2007.01.30 04: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재주가 정말 좋으신 것 같아요. 부럽습니다. 저번에 어머니한태 실뜨기 배워봤는데요, 저는 도저히 못하겠더라구요.ㅠㅠ 십자수는 훨씬 어려워 보이던데.^^

  12. Favicon of http://gowithme.tistory.com BlogIcon gowithme 2007.01.30 10: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십자수라...
    좋아하는 걸 하는건 좋은 일이지만,
    그래도... 시력관리는 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