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엄마의 선물

인도네시아 갔다 온 후배 편에 이것저것 부쳤다는 엄마.

오늘 후배 만나서 짐을 받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엄마가 보낸 짐. 생각보다 꽤 크다.


풀어보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콜렛과 액자, 그리고 편지.


지난 여름, 집에 갔을 때 전통의상 입고 가족사진을 찍었었다.

날짜가 애매해서 사진 못보고 그냥 왔는데, 지난번 다른 사람 올 때 사진은 부쳐줬다.

그런데 마땅한 액자가 없어서 사진을 그냥 파일에 끼워다 책꽂이에 꽂아놨는데,

그 말을 듣고 엄마가 액자를 보내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을 넣은 모습


초콜렛은....내가 그렇게 견과류 들어간거 사지 마라고 그랬는데,

16개들이 페레로 로쉐와 마카다미아를 사 보냈다ㅡ_ㅡ;;;

그래도...마카다미아니까 봐준다;;(공짜로 먹는 주제에 말이 많다)






'잡생각, 또는 브레인스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키복 지르다ㅠㅠ  (36) 2007.02.01
초콜릿 관련 문답_음식릴레이 정도려나??  (20) 2007.01.31
낭만해적단-아름다운 이별은 없다  (8) 2007.01.30
엄마의 선물  (29) 2007.01.29
십자수에 다시 손대다  (28) 2007.01.28
밥, 엄마.  (18) 2007.01.27
천사가 되어보고 싶었어  (16) 2007.01.26